본문 바로가기

C o p y r i g h t ⓒ J o a/똥멍이 빈이♥13

[강아지 사료] 풀무원 아미오 홀리스틱을 4주 동안 먹여보니! 이전 포스팅에서도 잠깐 이미지로 설명되어있었지만, 강아지의 사료를 바꿀 시기는 기존 사료를 약 1/5 정도 남았을 때다. 사료가 똑 떨어진 상태로 다른 사료를 먹이면 입맛 까다로운 강아지들의 경우, 아예 굶는 일이 태반이고 그렇지 않은 강아지라 하더라도 토하거나 설사를 하는 등의 증상이 있을 수 있다. 그래서 일주일 정도는 기존 사료와 섞어주면서 점차 새로운 사료 양을 늘려주는 게 좋다. 빈이는 기존에 사둔 나우 사료가 아직 2kg 정도 남았었고 이미 나우를 잘 안먹던 시기라 아미오로 한번에 갈아탈 수는 없었다. 그래서 약 2주 넘게 아미오 홀리스틱와 나우를 섞어 먹였는데 이놈의 자식!!!! 아미오만 골라먹었다 ㅋㅋㅋㅋㅋㅋ 그러다가 배고프면 나우 먹고 ㅋㅋㅋㅋㅋ 아, 영악한 것!! 그리하여 긴 사료 대장.. 2014. 7. 13.
[강아지 사료] 건강한 사료, 풀무원 아미오 홀리스틱 어덜트를 소개해요 풀무원에서 나와 더 믿음 가는 반려동물 전문 브랜드, 아미오에서 체험단을 뽑는다고 하기에 욕심 내서 응모했는데 우와아, 빈이가 뽑혔다!!!!! 무슨 이유인지 잘 먹던 나우도 안먹고 깨작깨작.. 하루에 한 번도 제대로 사료를 먹지 않아 걱정이었는데 정말 잘됐다 :) 프로젝트가 정신 없어서 진작 올려야했던 포스팅을 이제서야 후다닥 몰아 올려본다. 그래도 덕분에 체험기간 4주가 다 되어가니 좀 더 믿을수 있는 후기가 될듯! 내가 받게된 상품은 아미오 홀리스틱 어덜트다. 이제 1살이 갓 넘어서 퍼피 말고 어덜트로 신청했는데, 어덜트와 퍼피는 알갱이 크기 차이와 일부 재료의 차이(어덜트는 토마토가 있다면 퍼피엔 씨벅턴열매)가 있을 뿐 크게 다르진 않다. 제주에 사는지라 택배가 다른 체험단 사람들보다 늦게 왔다. .. 2014. 7. 7.
[토이푸들] 애교 많은 푸들, 빈이가 놀아달래요 똥꼬발랄한 빈이는 어느 시점이 되면서부터 완전 애교쟁이가 되었다. 기억하기로는 미용 후, 그러니까 태어나고 대략 5~6개월이 지난 시점부터인 것 같다. 내가 쇼파에 앉으면 두다다다 뛰어와 내 무릎에 앉는가 하면 컴퓨터 하느라 의자에 앉아 있을 때는 다리를 붙잡고 늘어지고. 그럴때마다 안고 있는 게 무겁기도 하고 귀찮기도 한데 그게 너무 귀엽더라- 이 글을 쓰는 지금도 빈이는 내 무릎에서 자고 있음 :) 나는 야근은 할지언정 집에서는 일을 하지 않는다는 주의인데 그 무렵엔 꽤 지쳐서 일거리를 안고 집에 왔었다. 집에서 일하느라고 컴퓨터 앞에 앉았는데 빈이가 슬금슬금 다가오더니.. 아련아련- 뭔가 바라는 애처로운 눈빛 발사! 왜 그러는 거죠?! 갑자기 두려워지는데. 왜 그러냐고 쳐다보니 내 다리에 두 발을 .. 2014. 4. 15.
[토이푸들 미용] 배냇미용한 빈이와 삼양검은모래해변에 가다 한동안 귀염귀염한 빈이의 어린시절 사진을 올려서 다들 잊어버렸겠지만, 이 블로그에 올린 빈이의 가장 최근 모습은!! 두둥!! 그렇다. 배냇털이 자라고 자라 온 몸을 뒤덮고, 너의 정체는 정녕 말티푸였느냐 의심할만큼 직모로 쭉쭉 뻗어주신 털들.. 정리 안되던 그 시절.. 아, 그랬던 때가 있었구나- 왠지 애틋해진다 ㅋㅋ 할배 빈이.jpg 허망한 빈이의 눈빛에서 세월의 흐름이 느껴지고...(응?!) 아, 하지만 끝났다. 빈이의 귀엽던 시절 사진도, 할배 시절 사진도! 이제는 블링블링 인형으로 재탄생하는거야. 바로, 배냇미용과 함께♥ 보통 배냇털은 5차 예방접종이 끝날 때까지 길러주는 게 좋다. 미용이 원래 강아지들에게 몹시 스트레스 주는 일일 수도 있는데다 접종도 해야하고, 중성화수술도 해야하고, 그런 걸 .. 2014. 4. 14.
[토이푸들] 빈이는 귀여운 장난꾸러기♪ 어느덧 10개월 꽉 채워가는 빈이는 이제 '토이'라고 말하기에 민망하게 무럭무럭 성장해버렸지만, 어쩌다 컴퓨터에서 어릴 때 사진을 발견하면 역시 귀요미다. 아이고, 이럴 때가 있었지- 그런 생각도 들고 지금 빈이 얼굴이 보이기도 하고 신기하다. 미용 이야기하며 요즈음의 빈이랑 가까운 사진으로 포스팅 하려고 했는데 컴퓨터에서 미처 올리지 못한 귀여운 사진을 우르르 찾아버려서 정말 마지막으로 빈이의 애기 때 사진을 올려본다 :) 이번 주제는! 토이푸들의 장난기, 그리고 이갈이입니다. 후후. 아이고 조그맣기도! 태어난지 2달째 되었을 무렵. 몸무게는 700g 정도 되었던가? 한손에 폭 안기는 사이즈면서도 나를 보는 눈빛은 제법 똘똘하다 :) 으하하항 귀여워 ㅜㅜ 빈이의 굴욕샷(!) 발라당 눕고 뒤짚고 놀기 바.. 2014. 3. 21.
[강아지 사료 추천] 빈이가 좋아하는 최고의 사료를 찾아서 카페/블로그를 그렇게 검색해도 강아지 사료에 대해 정리된 글을 찾기가 쉽지 않아서 정보 공유차 정리하기로 했다. 하지만, 중요한 것은 강아지마다 취향이 다르고 특성도 다르기 때문에 이게 정답이다!라고는 할 수 없고, 참고용으로 보면 좋을듯 :) 가격은 인터넷 구입가 기준이다. 나는 강아지 용품살 때, 오도그를 이용했는데(오빠가 뚱이 키울 때부터 이용하던 곳이어서) 사료 가격을 다른데보다 좀 비싸게 받는듯해서 가장 최근엔 지마켓 이용했음. 여러가지 용품 다양하게 살거라면 오도그, 강아지대통령 등의 사이트를 이용하고 사료만 구입하거나 할 땐 지마켓 등이 저렴한 것 같다. Taste of the Wild- 토우 훈제연어&고구마 (2.27kg - 29,000원) Taste of the wild, 야생의 맛 ㅋㅋ.. 2014. 3. 3.
[강아지 보양식] 토이푸들 빈이가 좋아하는 북어국 만들기 우리가 몸이 허할 때, 사골국물이나 곰탕을 끓여먹듯이 강아지들에게도 보양식이 있다. 쉽고 간단하게 만들 수 있지만, 강아지 건강에도 좋고 엄청 맛있게 후루룩 먹어버리는 바로 그 음식! 북어국이다. 강아지들에게 치명적인 홍역에도, 감기에도 먹이기 딱 좋은 것이 바로 북어국. 사료를 잘 먹지 못하는 강아지들에게 북어국을 끓여먹이면 그나마 식욕을 되찾고 먹는다고 한다. 빈이는 다행히 홍역에 걸렸던 적은 없고 감기에 한 번 걸렸었다. 그때가 60일 즈음이었는데 그땐 국물만 먹였고, 그 후로 재채기를 하거나 감기 기운이 보인다 싶으면 국을 끓여 먹였다. 그러면 거짓말처럼 재채기가 멈추곤 했다 :) 물론 초기에 먹여서겠지만. 그럼 강아지 보양식인 북어국 끓이는 법 시작! 사실 사람이 먹는 북어국과 별로 다른 점은 .. 2014. 3. 2.
[토이푸들] 50일부터 생후 150일까지의 빈이 사진 대방출! 지난 포스팅에서 빈이가 메모리카드를 먹어버려서 사진이 다 없어졌다고 했는데 다른 메모리카드에 빈이 사진이 있었다. 그래서 오늘은 생후 50일 무렵의 빈이 사진 이후, 150일이 될 때까지의 성장기를 올려본다. 지금은 빈이 털이 조금만 자라도 미용해야한다고 난리인데, 이때 사진을 보니 지금은 털이 있는 것도 아닌듯 ㅋㅋ 배냇털이라 부스스하기 짝이 없는데도 그땐 참 귀여워귀여워했었지; 지금 봐도 귀엽긴 하다 ㅋㅋㅋㅋ (아아 팔불출) D+93일. 털이 조금씩 자라며 꼬불꼬불하긴 한데 몸통에 난 털은 거의 직모였다. 그러고 보니 빈이가 저 인형 정말 좋아했었는데 지금은 어디갔지? (그나저나 초점은 장난감에 ㅋㅋㅋ) D+100일!! 마치 눈코입 달린 털뭉치 같다 ㅋㅋ 혀를 쏙 내밀었다면 더 귀여웠을텐데~ 히힝 그.. 2014. 1. 17.
[토이푸들 중성화수술] 빈이의 중성화수술 이야기, 수술 꼭 해야할까? 며칠전 퇴근해보니 집 꼬라지가 개판개판, 이런 개판이 없었다 ㅜㅜ 물론.. 우리가 출근하면 집에 혼자 있을 빈이에게는 항상 미안한 마음을 가지고 있다. 특히 울타리 안에서만 생활하게 하는 것에 대해서는 더더욱이. 하지만, 어쩔 수 없는 것이 이갈이 때문인지 쇼파며 벽지며 물고 뜯고 아직 배변훈련이 잘 안되어서 온데다 난리를 피우니 어쩔 수가 없었다. 하지만, 이 영악한 빈이 ㅜㅜ 집을 부수고 나와 이런 꼴을 만들어 놓았다. 퐈이아. 쇼파 바로 옆에 있는 기존 울타리를 산산이 조각내었고, 울타리를 받쳐둔 오빠의 개발서적들은 잘근잘근 씹어먹고 찢어먹었음. (먹고 토하고 -_-) 대소변은 여기저기, 두루말이 휴지는 다 풀어헤쳐져있었다. ㅋㅋㅋㅋ 더불어 슬리퍼와 리모콘도 산산이 찢겼다 ㅋㅋㅋㅋ 와우. 님 좀 짱.. 2014. 1. 8.
[토이푸들] 빈이는 구석을 좋아해♡ 지금 빈이가 가장 좋아하는 장소는 쇼파 위다. 점프력이 급상승해 쇼파 위에 올라올 수 있게 된 후로 우다다다다 뛰어서 쇼파 위에 안착! 웅크리고 누워있곤 한다. 하지만, 쇼파에다 실례를 한 후로 -_- 쇼파 금지령이 내려진 상태. 그래도 말 안듣고 자꾸 쇼파 위로 올라온다. 하지만, 이렇게 활발해지기 전의 애기 빈이는 구석을 엄청나게! 좋아했다. 어릴적 찍은 사진을 보면 대부분 구석에 웅크리고 자고 있다는.. 이런 귀요미! 그런데 검색해 보니 강아지들이 원래 구석을 좋아한다네? 안정감 있는 곳을 찾기 위한 습성이라고 한다. 그런데 몇몇은 꼭 이렇게까지 해야하나 싶을 정도로 구석에서 자곤 했다 ㅋㅋㅋ 그래서 찾아본 "빈이는 구석을 좋아해" 시리즈. 비교적 양호한 사진으로 출발-우리집은 주방과 거실이 가벽으.. 2013. 12. 27.
꼬물꼬물 50일 토이푸들을 소개합니다 비행기를 타고 제주로 온 빈이는 무럭무럭 자라 어느덧 6개월차 강아지가 되었다. 빈이 이야기를 잔뜩 남기겠단 나의 결심은 어드메로 갔는가. 새삼 반성해 본다. 훌쩍 커버린 빈이 포스팅에 아기때 사진을 타이틀로 걸자니 왠지 민망해서 타이틀 사진을 최근 빈이사진으로 바꿨다. 지난번하고 비교하면 완전 컸다는 게 눈에 보임 :) 빈이는 건강하게 잘 지내고 있어요! 어쨌든, 현실을 뒤로 하고(?) 포스팅은 차근차근 자라나는 빈이를 포스팅할 생각이다. 오늘은 50일이 갓 지났을 무렵의 아기사진 대방출 XD 비행기 타기 포스팅까지 쓰였던 빈이 사진. 대략 생후 60일쯤 되었을 때다. 몸무게가 600g 밖에 되지 않던 꼬물이. 사람도 그렇지만, 강아지도 아기때는 정말 많이 잔다. 하루 18시간 이상을 자는데 이맘때만 .. 2013. 11. 13.
빈이가 우리집에 오기까지! 강아지와 비행기 타기 빈이를 분양받은 후, 나의 걱정은 이 조그만 아이를 제주도로 어떻게 데려올 수 있을까였다. 제주로 강아지를 배송도 보내는 판에 데려오는 게 왜 안되겠어? 하지만, 너무 어린 이 아이가 쇼크라도 받지 않을지 노심초사. 그리고 사실 분양에 대해 알아보기 전엔 강아지를 비롯한 반려동물을 비행기에 태울 수 있다는 것도 몰랐다. 와하하하. 아마도 나같이 제주에 살면서 육지에서 강아지를 데려오려고 고민하는 사람은 많지 않겠지만, 제주도나 해외로 여행갈 때, 강아지를 데려가고 싶어할 사람들을 제법 있을 터. 그래서 이번 포스팅을 준비했다! 빈이가 우리집에 오기 위한 큰 관문. 강아지와 비행기 타기! (두둥) 비행기 탈 수 있는 반려동물의 조건? * 생후 8주 이상의 건강한 강아지, 고양이, 새만 허용 * 반드시 케이.. 2013. 8.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