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 r c h a r d   R o a d   

쇼핑이라고 하면 우리는 으레 홍콩을 떠올린다. 하지만, 싱가포르도 전 지역이 면세 지역에 해당되어 굳이 세일기간이 아니더라도 국내 가격보다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그런 싱가포르에서도 '쇼핑' 하면 떠오르는 것은 바로 오차드로드다.

오차드로드는 싱가포르의 메인스트리트로, 수많은 쇼핑센터와 백화점이 밀집한 곳이다. 깔끔하게 정렬된 도로 사이로 쇼핑하는 외국인과 내국인이 한데 어우러지고 곳곳에서 볼거리를 제공한다. 우리가 할 일은 마음껏 보고 마음껏 즐기고 마음껏 쇼핑하는 일!


그 곳이 어느 나라든 어디서부터 발을 옮겨야할지 막막하다면 Infomation Center를 놓치지 말자.
대개의 비지터센터는 근방의 지도 및 여행 정보를 제공하기 때문이다.
싱가포르 비지터 센터에서도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고, 심지어 인터넷 이용 및 투어 예약까지 할 수 있다.


처음엔 어라? 이건 왠 장식? 하고 쳐다보았는데 자세히 보니 사람이었다.
클락키에서도 그랬지만, 싱가포르는 이런 류의 거리공연(!)이 인기인듯 싶다.
어린 아이들이 있어서 더 신기했던.


약 2.5~3Km의 거리에 유명 호텔과 백화점, 쇼핑센터, 카페 등등이 가득 차있다.
미리부터 어느 정도 계획을 해두지 않으면 보는 새 지쳐버릴 수 있으니 조심~


파라곤을 비롯한 명품 전용 쇼핑몰부터 시작해서 대형복합 쇼핑몰인 니안시티,
아이들 전용 상품이 가득인 포럼 더 쇼핑몰, 우리나라 동대문과 비슷한 히센까지 종류도 다양하다.
원하는 가격, 원하는 물건~ 발품만 판다면 마음에 드는 쇼핑을 할 수 있다.


외국인이 많이 찾는 거리답게 공중전화 부스도 세련됐다. 저기 하나 정도는 원(\) 표시였더라면 하는 아쉬움 :)


여기가 니안시티! 사실 니안시티 하나만 봐도 우리나라 백화점 두 세개는 붙여놓은 것만 같다.
엄청난 규모에 명품부터 시작해서 비교적 저렴한 제품까지 골고루 있으니 고르기도 쉽지 않다.


특이한 점은 니안시티 5층에는 싱가포르에서 운영하는 도서관이 있다는 거다.
쇼핑몰 안의 도서관이라니 느낌이 참 묘하다.


library@orchard는 통유리로 되어있어서 왠지 들어가보고 싶게 만들어져 있다.
열린 공간이라는 느낌이 우리가 도서관하면 연상하기 쉬운 어딘지 답답한 느낌과 대비된다.


게다가 누구나 들어가서 자유롭게 책을 읽을 수 있어 좋았다. 심지어 외국인관광객인 우리까지도!
쇼핑을 하다 지치면 들러서 책을 읽어도 좋고- 시간 떼우기에도 좋고-


이렇게 한켠에 카페테리아도 있었는데, 도서관이라기보다는 교보문고나 반디앤루니스같은 서점 느낌.


다시 클락키로 이동하는 택시 안에서-

오차드로드에 처음 도착했을 땐, 날이 조금 흐린 정도였는데 한참 구경하고 나오니 비가 쏟아졌다. 이렇게 싱가폴에서는 난데없는 비를 자주 만났다. 내가 여행을 떠나던 즈음, 싱가폴에서 살고 있던 친구가 우산 꼭 챙겨오라더니.. 경험에서 우러난 것인 듯.

Copyright (c)JoaLog. All Rights Reserved.
  • BlogIcon 바람처럼~ 2009.11.19 17:27 신고

    싱가폴 창이공항에 내려서 무작정 찾아간 곳이 오챠드로드였는데요
    아주 작은 책에 오차드로드에 숙소가 있어서 간 거였는데 MRT를 나오자마자 휘황찬란한 오차드로드를 보고
    여기는 아닌가보다 -_-;;;
    그리고 돌아섰던 기억이 납니다

    1. BlogIcon Joa. 2009.11.19 18:04 신고

      오차드로드 완전 휘황찬란하죠? ㅎㅎ
      큰 건물들도 엄청 많고~
      와, 이거 진짜 작정하고 쇼핑하러 간 사람들도 어디서 뭘 어떻게 시작해야할지 난감해하더라고요- ㅎㅎ
      저는 저 때 말린 망고? 그런거 사왔었는데 엄청 맛있게 먹었어요.

  • BlogIcon 촌스런블로그 2009.11.19 17:41 신고

    싱가폴 가면 꼭 가야할 곳 같네요^^
    쇼핑의 천국 답습니다~~

    1. BlogIcon Joa. 2009.11.19 18:05 신고

      쇼핑의 천국하면 다들 홍콩 생각하는데 (저도 그랬고요)
      싱가폴도 괜찮은 듯 : )
      홍콩은 뭐랄까.. 명품 하고 시장에서 파는 제품하고 딱 두개로 구분되고 중간이 없는 느낌? ㅎㅎ

  • BlogIcon 트람 2009.11.20 09:38 신고

    니안시티와 타가시마야 백화점, 선택시티 가보고 눈이 휘둥그레졌던 기억이..ㅎㅎ
    더 놀랐던 건 우리나라 백화점보다 더 고급스러워 보이는 타가시마야 백화점 지하 식품매장의 맛있는 음식들이 아주 저렴하더라구요. 싱가폴은 우리나라 보다 국민소득이 2배 가량 넘을텐데, 물가는 우리보다 오히려 싸게 느껴지니.. 얘네들 참 윤택하게 살겠구나 생각이 들었던.. ㅡ.ㅠ

    1. BlogIcon Joa. 2009.11.20 15:47 신고

      진짜 오차드로드의 쇼핑센터들 들어가보고선 우와우와! 놀라기만 했다니까요 : )
      어쩜 그렇게 크던지~
      쇼핑은 마음을 비우고 갔던 저에겐 모두 그림의 떡이었지만요 ㅎㅎ

  •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09.11.20 17:26 신고

    싱가폴은 언제갔다오신거에요?
    제가 수입파트인데 싱가폴서 수입많이 하는데...
    아...나좀 초청안하나? ㅋㅋㅋ

    1. BlogIcon Joa. 2009.11.20 17:31 신고

      사실 2006년에 다녀와놓고 이제 올리는 초게으름증을 보이고 있습니다;
      거짓말이고 네이버 블로그에 올렸던 것을 티스토리에 옮기고 있어요 ㅎㅎ
      2006년에 다녀온 중국와 2007년에 다녀온 홍콩, 마카오, 2009년에 다녀온 제주도도 대기중인데 ㅋㅋ 전 너무 게으른듯....

  • BlogIcon 긍정의 힘 2009.11.22 21:30 신고

    ㅋㅋ 공중전화 부스가 인상적이예요!
    저는 주말에 무한도전 보면서 뉴옥에 꼭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어요~>_<
    언....젠...가는?ㅋㅋ

    1. BlogIcon Joa. 2009.11.23 09:11 신고

      저도 뉴욕은 별 생각 없던 도시였는데,
      친구들이 하나둘 뉴욕가서 사진 올리고 하는 걸 보니
      그렇게 가고싶지 뭐에요!
      지금은 꼭꼭꼭 가보고 싶은 곳 중 하나에 손꼽히는데-
      살인적인 물가와 긴 비행시간 생각하면;;

  • BlogIcon 비투지기 2009.12.07 15:14 신고

    알록달록 화려한게 참 이쁘네요 : )

    1. BlogIcon Joa. 2009.12.07 19:08 신고

      ㅎㅎ 쇼핑하실 땐 싱가폴 오차드로드도 꼭 들러보세요-
      나름 만족스런 쇼핑을 하실 수 있을지도!

  • hello 2009.12.24 14:21 신고

    싱가폴에 여행 준비였는데 이것좀 퍼가겠습니다.ㅋㅋ 괜찮겠죠??

    1. BlogIcon Joa. 2009.12.24 14:26 신고

      도움이 되었다면 저도 좋죠 뭐 : )
      즐거운 여행 하세요-

트랙백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URL을 배껴둬서 트랙백을 보낼 수 있습니다

다른 카테고리의 글 목록

B o n V o y a g e/호주+싱가포르+중국 카테고리의 포스트를 톺아봅니다